햇살터 (주간보호)기쁨 우리는 사랑으로 하나되었습니다.!

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, 확진검사까지 국가 지원
노창현 960 2018.07.12

지난해 검진 4천872명 중 19.8% '질환 의심'

 

(서울=연합뉴스) 강종훈 기자 = 올해 하반기부터는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을 국가가 확진까지 전액 부담한다.

 

여성가족부는 오는 17일부터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 지원규모를 확대, 1차 검진 후 질환이 의심되는 청소년에게 추가 확진검사 비용까지 전액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.

 

2016년 도입된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은 그동안 1차 검진에 대해서만 지원이 이뤄졌으나, '학교 밖 청소년 지원에 관한 법률' 개정으로 확진 검사까지 확대 지원하게 됐다.

 

1차 건강검진을 받기를 원하는 학교 밖 청소년은 전국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(www.kdream.or.kr·청소년전화 1388)에 신청하면 무료 검진을 받을 수 있다.

 

올해 1차 검진을 받은 청소년 중 '확진 검사 대상자'로 통보되면 확진까지 지원된다.

 

확진 결과 치료가 필요한 저소득층 청소년에 대해서는 위기청소년 특별지원과 의료급여, 지역사회 유관기관과의 협력 연계 등으로 추가 지원이 이뤄질 수 있다.

 

이달부터는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·해당 지역 검진기관 간 협업으로 '찾아가는 출장 건강검진'도 시범 실시된다.

 

지난해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을 받은 청소년 4천872명 중 19.8%(964명)가 '질환 의심대상자'로 나타났다.

 

발생빈도가 높은 질환은 신장질환, 고혈압, 간장질환, 빈혈, 이상지질혈증 등의 순이었다.

 

이는 2016년 18.1%보다 다소 높아진 수치로, 학교 밖 청소년들의 건강관리 및 질환 치료가 절실하다고 여가부는 설명했다.

 

double@yna.co.kr

 

<저작권자(c) 연합뉴스, 무단 전재-재배포 금지>2018/07/11 12:00 송고

http://www.bokjiro.go.kr/nwel/welfareinfo/livwelnews/news/retireveNewsDetail.do?srchListType=&srchDuration=&stDate=2018-04-12&endDate=2018-07-12&srchKeyCode=&searchWrd=&tmp1=&pageIndex=1&pageUnit=10&dataSid=6622621&fileName=

목록
이전글 이전 글이 없습니다.
다음글 다음 글이 없습니다.

댓글

댓글작성
  • 마리아의전교자 프란치스꼬회
  • 윤리경영
  • 뷰티풀도네이션
  • 나눔실천
  • 푸코네쉼자리 가족피정센터
  • 오시는길